원주시 유일한 공공병원
지역거점 공공병원으로서 최적의 진료환경과 의료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

의료원 소식

지역거점 공공병원으로서 최적의 진료환경과 의료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

 


associate_pic

 

원주의료원. *재판매 및 DB 금지


[원주=뉴시스]이덕화 기자 = 원주의료원은 강원도 최초로 질병관리청의 결핵안심벨트 참여의료기관으로 지정됐다고 18일 밝혔다.

결핵안심벨트는 공공의료기관이 중심이 돼 결핵관련 정보를 공유하고 사회적·경제적 취약계층 결핵환자를 대상으로 치료의 기회를 제공하는 협의체다.

결핵안심벨트 참여기관은 치료비. 간병비, 이송비 지원 등을 통해 취약계층 결핵환자에게 치료 기회 제공할 수 있는 국가결핵퇴치의 건강안전망 구축을 주 사업으로 한다.

지원대상은 결핵안심벨트 지원 참여 의료진이 치료 가능하다고 판단한 환자 중 ▲의료사각지대 취약계층 결핵환자 ▲ 의료급여, 차상위, 건강보험 미가입자 ▲건강보험 환자의 경우 기준 중위소득 120% 이하인 저소득 결핵환자 ▲전문의 및 결핵안심위원회 추천을 받은 자 등이다.

권태형 원주의료원장은 "본원 호흡기내과 전문의 중심으로 취약계층 결핵 환자의 전문적인 치료를 통해 국가결핵퇴치에 기여할 방침"이라고 말했다.


출처: 뉴시스 https://newsis.com/view/?id=NISX20220418_0001837938&cID=10805&pID=108

 


[다른 기사]